기사 메일전송
동작구, 민‧관‧군 등 유관기간과 함께 수해 복구 총력 - 박일하 동작구청장 전통시장 현장 방문…수해 피해 복구‘총력’ - 양수기 지원, 파손 보도블록 복구, 방역, 수해 폐기물 신속 수거 등
  • 기사등록 2022-08-12 10:26:39
기사수정

동작구가 지난 8일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진 가운데 전통시장 및 상점가 침수피해 복구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박일하 구청장이 남성사계시장을 찾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구는 ▲침수점포 양수기 지원 ▲파손된 보도블록 복구 ▲감염병 예방을 위한 집중 방역 실시 ▲자원봉사자 지원 등 민‧관‧군 300여 명이 함께 점포폐기물 정리‧점포청소를 돕는 등 복구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박일하 구청장은 남성사계시장을 방문해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했으며 수해복구 과정에서 발행한 다량의 수해 폐기물의 신속한 수거를 지시했다.

 

침수피해가 집중된 남성사계시장과 성대시장 전기안전 점검을 실시했으며 구는 클린기동대와 수거대행업체를 지원해 수해 폐기물을 수거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구는 풍수해 피해 소상공인에 긴급 복구비를 점포당 200만원 지원할 예정이다.

 

박일하 구청장은 “모든 수단을 동원해 전통시장 수해 피해 최소화와 신속한 복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전통시장 상인들이 빠른 시일 내 안정적으로 생업에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하며 “오늘(12일)부터 침수피해 현장을 조사 후 재난지원금을 신속히 지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8-12 10:26: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류호정 의원, 등 문신 새기고 “타투업 합법화”촉구
  •  기사 이미지 소형아파트·오피스텔 각광…외대앞역 초역세권『이문스카이뷰』
  •  기사 이미지 서울 자영업자 생존자금 6월 30일 까지 접수…140만원씩 지원
문화체육관광부
최신뉴스+더보기
정책공감
국민신문고 수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