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이윤보다 사람이 먼저`… 착한 기업들이 모인다 - 강서구, 오는 16일 ‘2022 사회적경제 박람회’ 개최 -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이 참여해 다양한 제품 선보여 - 일자리 상담과 인생설계 상담도 진행
  • 기사등록 2022-06-15 10:04:11
기사수정

서울 강서구는 오는 16일 마곡문화의 거리 발산역존에서 ‘2022 사회적경제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강서구는 6월 16일 마곡문화의 거리 발산역존에서 `2022 사회적경제 박람회`를 개최한다.

지역의 우수한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직접 소비자를 만나 제품을 홍보하고 나아가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취지다.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 37개의 사회적경제 기업과 단체들이 참가해 생활용품, 의류, 밀키트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이밖에도 가죽공예, 반려동물 간식 만들기, 프레디저 심리적성검사 등 업체들이 직접 진행하는 다양한 체험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

 

또한 서울서부 근로자건강센터, 강서50플러스센터 등 유관기관이 참여해 인바디, 혈압검사 등 무료 건강검진과 인생설계 상담, 일자리 상담도 함께 진행한다.

 

아울러 행사장 무대에서는 주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 공연이 마련된다.

 

낮 12시부터 퓨전 퍼포먼스 그룹 ‘타악동’이 타악기 연주와 함께 멋진 댄스 공연을 펼치고, 싱어송라이터 ‘파인’이 대중가요부터 팝음악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선보이며 관객과 소통한다.

 

저녁 6시부터는 스윙재즈를 연주하는 여성보컬 그룹 ‘더 블리스 코리아’의 무대와 국내 최고의 색소폰 연주자이자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 차트까지 올라 호평을 받은 ‘대니정’의 수준 높은 공연이 펼쳐진다.

 

구 관계자는 “우리 지역에는 이윤보다는 사회문제 해결과 공동체의 발전을 추구하는 많은 사회적경제 기업들이 있다”라며, “이번 박람회를 통해 이러한 기업들이 다양한 판로를 개척하고 자생력을 갖춘 기업으로 거듭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15 10:04: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댓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류호정 의원, 등 문신 새기고 “타투업 합법화”촉구
  •  기사 이미지 소형아파트·오피스텔 각광…외대앞역 초역세권『이문스카이뷰』
  •  기사 이미지 서울 자영업자 생존자금 6월 30일 까지 접수…140만원씩 지원
문화체육관광부
최신뉴스+더보기
정책공감
국민신문고 수정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